코인 악재뉴스

최종구 금융위원장 ICO, 사업구체성 반환절차 미흡

23 배구 141 246
출처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366&aid=0000423183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앞서 진행된 가상화폐공개(ICO) 사안들이 사업의 구체성이나 자금 반환절차 등 측면에서 '크게 미흡하다'며 ‘사기의 여지도 있다’고 평가했다.

최종구 위원장은 26일 국회 4차산업혁명특별위원회에 출석해 이같이 밝혔다.

최종구 금융위원장 / 조선DB


최 위원장은 "ICO는 결국 다른 사람의 돈을 받아 사업을 하겠다는 것인데, 간단한 사업계획서만 있으면 되는 간편한 방식을 적용하고 있다"면서 "그렇다면 사업이 투명하고 사업계획의 구체성이 있으며 자금을 반환할 장치도 구비하고 있어야 하는데 두 가지 측면에서 크게 미흡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금융위와 금융감독원은 이미 국내에서 진행된 22건의 ICO를 대상으로 실태조사를 진행 중이다.

최 위원장의 이날 발언은 보면 정부의 ICO 금지 조치가 이어질 것임을 짐작할 수 있다. 정부는 지난 7월부터 ICO에 대해 불허 방침을 적용해오고 있다. 국무조정실 주도로 이르면 내달 실태조사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최 위원장은 "실태조사 결과를 보면 업체들은 직원 2~3명을 두고 있는데 자금조달 말고는 어떤 사업을 하겠다는 구체성이 없다"면서 "자금조달 과정에서 과대광고 소지도 있어 일부는 사기에 해당할 여지도 있다고 본다. 검찰·경찰과 공조해야 하는 사례도 있다"고 말했다.

141 Comments
정보 감사합니다
정보감사합니다
좋은정보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보고 또 보고~~
좋은정보 잘 보았습니다
계속 보고 갑니다~~
좋아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
정보감사합니다
제목